◐ 독야청청(獨也靑靑) ◑

獨(홀로 독) 也(어조사 야) 靑(푸를 청) 靑(푸를 청)

▶ 홀로 높은 절개를 들어내고 있음. [홀로 푸르다는 뜻으로] ‘홀로 높은 절개를 지켜 늘 변함이 없음’을 비유하여 이르는 말.

▶ 성삼문 시조.

이 몸이 주거 가서 무어시 될고 하니
봉래산(蓬萊山) 제일봉(第一峯)에 낙락장송(落落長松) 되야 이셔
백설(白雪)이 만건곤(滿乾坤)할 제 독야청청(獨也靑靑) 하리라.

-봉래산(蓬萊山): 신이 산다고 하는 三神山(삼신산)의 하나.
-삼신산 = 영주산 / 방장산 / 봉래산( 한라산 / 지리산 / 금강산 )
-백설(白雪): 진실을 외면하는 세력
-만건곤(滿乾坤): 천지에 가득할 (세조의 세력이 등등할 제)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UNESCO Heritage,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