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철부지급(辙鲋之急/辙鲋之急) ◑ zhé fù zhī jí


▶ 轍(바퀴 자국 철) (붕어 부) 之(갈 지) 急(급할 급)

▶ 수레바퀴 자국에 괸 물에 있는 붕어라는 뜻, 몹시 위급한 형세나 곤란한 처지를 비유한 말이다.

수레바퀴 자구 속에 있는 붕어의 위급함이라는 뜻으로, 곤궁한 처지나 다급한 위기를 비유한다. 辙鲋:陷在干涸车辙中的鲫鱼。比喻因厄迫身

▶ 장주는 집안이 매우 가난하여 어느 날 먹을 쌀을 꾸러 감하후에게 갔다. 그러나 감하후는 장주가 쌀을 빌려가 언제 가져올지 몰라 거절하고자 마음을 정하고는 방법을 찾기 지작했다.

"빌려 주지요. 며칠 후에 영지에서 세금이 걷히면 당신에게 3백금을 빌려 주겠소."

이 말을 들은 장주는 화를 벌컥내며 이런 비유를 들었다.

"내가 어제 오는데 나를 애타게 부르는 소리가 들려 바라보니, 수레바퀴가 지나간 자국 속에 붕어가 있었소. 내가 붕어에게 무슨 일이냐고 묻자, 붕어는 다급한 목소리로 자신은 동해의 신하라고 하면서 몇 잔의 물로 자신을 살려달라고 했소.

그래서 나는 말하기를, '나는 지금 오나라의 월나라 왕에게 유세하러 가는 중이니,서강의 물을 여기까지 길어다가 그대를 살려 주도록 하겠소.'라고 했소.

그러자 붕어가 이렇게 말했지요. '나에게 필요한 것은 겨우 몇 잔의 물이거늘 당신은 이렇게 말하는군요.그렇다면 나를 건어물 파는 곳에서 찾는 것이 나을 것입니다.'"

장주의 이런 비유를 듣고 감하후는 아무 변명도 하지 못했다.

▶ [출전] 장자(莊子) 외물(外物) 战国·宋·庄周《庄子·外物篇》:“车辙中有鲋鱼焉,曰‘我东海之波臣也,君岂有斗升之水而活我哉!’” 

[동의어] 고어지사(枯鱼之肆), 일모궁도(日暮穷途), 학철부어(涸轍鮒魚) 


[반의어] 절처봉생(绝处逢生), 기사회생(起死回生)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UNESCO Heritage,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