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결초보은(結草報恩/结草报恩) ◑  

조회수 : 232  작성자 : gosadori  작성일 : 2003-06-14

▶ 結 맷을 결, 草 풀 초, 報 갚을 보, 恩 은혜 은

▶ 풀을 맺어 은혜에 보답한다는 뜻으로, 죽어서 까지라도 은혜를 잊지 않고 갚음. 죽어 혼령이 되어도 은혜를 잊지 않고 갚음.


①죽어 혼이 되더라도 입은 은혜를 잊지 않고 갚음

②무슨 짓을 하여서든지 잊지 않고 은혜에 보답함

③남의 은혜를 받고도 배은망덕한 사람에게 개만도 못하다고 하는 말


▶ 춘추시대 진(晉)나라의 위무자(魏武子)에게 젊은 첩이 있었는데 위무자가 병이 들자 본처의 아들 과(顆)를 불러,

"네 서모를 내가 죽거들랑 개가(改嫁) 시키도록 하여라."

하였으나, 위무자의 병세가 점점 악화되어 위독한 지경에 이르게 되자 아들 과(顆)에게 다시 분부하기를,

"내가 죽거들랑 네 서모는 반드시 순사(殉死)케 해라." 라고 명하였다.

그리고 위무자가 죽자 아들 과(顆)는,
"사람이 병이 위중하면 정신이 혼란해지기 마련이니 아버지께서 맑은 정신일 때 하신 말씀대로 따르리라."

하고는 아버지의 처음 유언을 따라 서모를 개가(改嫁)시켜 드렸다.

그 후 기원전 594년 가을, 진환공(秦桓公)이 진(晉)나라를 침략하여 군대를 보씨(輔氏)에 주둔시켰다.

보씨의 싸움에서 위과(魏顆)는 晉의 장수로 있었기 때문에 진(秦)의 대역사 (大力士) 두회(杜回)라는 장수와 결전을 벌이게 되었는데 위과는 역부족 이었다.

그때 한 노인이 두회의 발 앞 풀을 엮어(結草) 그가 넘어지게 하여 위과(魏顆) 가 두회를 사로잡을 수 있게 하였다. (顆見老人結草, 以亢杜回, 杜回?而顚))

그날 밤 위과의 꿈에 그 노인이 나타나 이렇게 말했다.

"나는 당신 서모의 애비되는 사람으로 그대가 아버지의 유언을 옳은 방향으로 따랐기 때문에 내 딸이 목숨을 유지하고 개가(改嫁)하여 잘 살고 있소. 나는 당신의 그 은혜에 보답(報恩)하고자 한 것이오."

[출전] 춘추좌씨전(春秋左氏傳) 宣公 15年條, 이밀의 진정표
 
▶ [속담] 머리털 베어 신을 삼는다.
              털을 뽑아 신을 삼겠다.
              개 새끼도 주인을 보면 꼬리를 친다.
              하룻밤을 자도 만리장성을 쌓는다.


▶ [동의어] 감은보덕(感恩报德), 음수사원(饮水思源), 刻骨難忘(각골난망). 難忘之恩(난망지은). 銘心不忘(명심불망).  결초함환 (結草銜環), 

 

▶ [반의어] 이덕보원(以德报怨), 망은부의(忘恩负义 - 배은망덕하다. 은혜와 의리를 저버리다)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